close

"깜짝 놀라게 해주고파" 비투비 이민혁, 섹시한 솔로 데뷔 [종합]

[OSEN=지민경 기자] 그룹 비투비의 이민혁이 입대 전 첫 솔로앨범으로 음악적 기량을 마음껏 뽐냈다. 

15일 오후 서울 광진구 YES24 라이브홀에서는 비투비 이민혁의 첫 솔로앨범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민혁의 첫 솔로 정규 앨범 'HUTAZONE(허타존)'은 총 11곡으로 구성된 정규 앨범으로 이민혁은 모든 곡을 작사, 작곡, 프로듀싱하며 뮤지션으로서의 면모를 선보였다. 이번 앨범은 PBR&B를 기반으로 한 퓨처 베이스 장르의 곡부터 힙합, R&B, 디스코, 하우스, 발라드 등 저마다 다른 장르와 분위기로 구성되어 다양한 매력을 발산한다.

이민혁은 "제가 두 번째 데뷔를 하는 거다 보니까 멤버들과 함께 있다가 혼자 무대를 하려고 하니 상상 이상으로 떨린다"며 "솔로 앨범은 비투비 스페셜 앨범 '아름답고도 아프구나' 이전부터 준비하고 있었다. 각종 스케줄을 병행하면서 작업을 하느라 지칠 때도 있었는데 스스로 만족할 만한 앨범을 만들고 싶어서 노력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HUTAZONE(허타존)'이라는 앨범명에 대해 그는 "'HUTA(허타)'라는 말은 빌허 칠타 한자어다. 스포츠를 좋아해서 야구선수에 비유를 하자면 타자가 셀 수 없을 정도의 많은 스윙 연습을 하는데 그 분들의 각고의 노력처럼 저도 스스로를 갈고 닦겠다는 의지를 담았고 'ZONE'을 더하며 저만의 세상이라는 것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YA'는 PBR&B를 기반으로 한 퓨처 베이스 장르의 곡으로 강렬한 사운드와 다이내믹한 구성이 특징이며 '나'를 주장함과 동시에 '너'와 함께하는 순간이 가장 행복하고 '나'다워짐을 솔직하게 노래한 곡이다.

더블 타이틀곡 '오늘 밤에(With Melody)'는 레트로 풍의 락 사운드를 가미한 업 템포의 신나는 댄스곡으로, 가끔은 친구 같고 또 가끔은 연인 같은 멜로디에게 간접적으로 마음을 전하는 노래다.

타이틀곡 'YA'에 대해서는 "한국에서 친근한 표현으로 야라고 부르는데 영어로는 you를 야라고 부르기도 한다. 중의적인 표현으로 사용해봤다"며 "비투비에서는 제가 래퍼라는 포지션에 국한되어 있다보니까 솔로로서 제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보컬, 퍼포먼스, 프로듀싱을 하는 이민혁을 총체적으로 표현하려고 했던 곡"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민혁은 첫 솔로 앨범을 위해 외모적으로도 파격 변신을 시도했다. 그는 "비투비하면 친근한 이미지가 강했는데 그 중에서도 저는 다정하다라는 인식이 강했다. 팬분들에게 먼저 상반된 이미지를 보여드리고 싶어서 강한 콘셉트를 잡아봤다. 셀럽의 느낌이 나고 싶다는 느낌으로 처음으로 귀도 뚫어보고 과감하게 탈색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앨범을 준비하면서 가장 욕심이 났던 부분이 이미 저를 알고 있는 분들을 깜짝 놀라게하는 것이 목표였다. 민혁에게 이런 모습이 있단말이야 이런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그런 반응이라면 뿌듯할 것 같다"고 전했다.

서은광, 이창섭에 이어 비투비에서 세 번째로 입대하는 이민혁은 오는 2월 7일 의경으로 국방의 의무를 다할 예정. 

그는 "하필이면 2기 리더가 됐는데 가버리다보니 동생들만 남겨지게 되어서 미안한 마음이 앞서기는 하지만 국방의 의무를 다해야 하니까 당연히 가야하는 것이고 이런 기회가 주어졌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주어진 시간 마지막까지 즐기다 가고 싶다. 팬분들과 소중한 추억 만들고 싶다. 형들이 없어도 동생들이 얼마든지 잘하는 친구들이기 때문에 그부분에서는 걱정이 없다"고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3기 리더가 나올지는 나올지 모르겠다. 혹시나 나온다면 그또한 공평하게 복불복으로 진행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민혁은 "다 잘한다는 소리를 듣고 싶다"며 "개인적인 성적에 관한 목표가 있다면 주변에 성적을 전혀 신경 안쓸 거다 라고 말씀을 드렸는데 뮤직비디오 조회수는 욕심이 나더라. 하지만 팬분들과 제 음악을 즐기고 싶고 팬 분들도 성적에 대한 부담을 갖지 않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민혁의 첫 솔로 정규앨범 'HUTAZONE(허타존)'은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mk3244@osen.co.kr

[사진] 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